그러키해서정리해 새세상택해소원대로함박꽃이피는 사주바뀝니다

  대한민국의 대통령 박근혜 정부님! 국정에 임하시는 지도자님들! 또한 이곳에 오시는 모든 분들!   나라사랑 자식사랑 이웃사랑 각자사랑 고유명절인 추석 가족들과의 덕담도 나누며 즐거운 시간    잘 보내셨습니까? 조석으론 시원하고 한낮엔 여름 같은 따뜻한 날씨가 곡식에겐 더 없이 좋을   완연한 가을을 맞이하여 남은 곡식농사 자식농사 풍년가를 부를 수 있는 풍성한 가을이 되었으면    하는 희망을 가지고 세계를 한눈에 실시간 없이 보도되는 뉴스들 접하면서 나라부모 가정 부모   모든 부모님들 지도자님들 힘들고 어려울 때일수록 이제는 기 싸움은 종식 서로서로 입장바꿔    배려하는 마음하나 과거의 비극을 대물림 없는 순리에 맞게 국민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는   경제와 민생을 위하여 통합으로 부디 합심 국민들도 다함께 동참 무거운 어깨의 짐들 풀고    가벼운 마음으로 이제는 모든 희망사항을 하늘땅에게 진심으로 비는 마음 각자 맡은 일에   최선을 다 하신다면 대한민국의 자라나는 꿈나무 아들딸들에게 산교육 밑거름도 되고    미래에는 희망과 복을 한 아름 안겨다 주는 이름으로 남는 주인공들이 될 것으로   기원하는 마음담아 당면한 현제와 미래를 위하여 나눔이란 단어를 가지고    오늘도 또 다시 글월을 올리겠습니다.    충 신 독 립 통 일 세 계    하늘에서 내리신 설법말씀   33년 전의 말씀입니다.    1983년 9월 25일 (음 8월 19일) 입학식,    건물보고 사람보고 속지마세요. 해와 달이고 하늘땅이라 한덩어리 한둥치   104성 탑에다가 층이 됐으니까 지구세상을 뭉친권세 새나라 새법 새정치 복지세상 새세상    하늘나라 지방고등 먹실(먹줄)에 탱구고 시운(저울)에 달아나가는 대법원   이장소(충신독립통일세계)에는 마음하나로써 모든것이 소원대로 다되는    진심으로 반성 착한마음으로 바른길로 하늘문을 열어놓고 백성을 정치하고   지하세계 문을열어 조상정치 조화세계 문을열어 악신(악귀, 욕심)처벌인데,    새 세상을 택해서 소원대로 다 이루어진다. 불사약 술법무술 도술로 주름을 잡아   축지법으로 해결 지워나가는데, 악신은 극(사)약으로 불칼로 당사실에 마음으로서    전부해결 다 지워줍니다. 날 새금 비라 카는것도 아니고, 내(각자) 정신을 욕심 없이   바로 써가지고 잠자다가도 일로 하면서도 들먹(빌면)이면 되는 몇천년을 내려오면서    감투(벼슬)싸움에다가 비난한 어느 나라 없이 무기(핵) 안 장만한 나라가 없지요.   유명한 신이라 전부 사람한테 붙어 이용해가 적이니까 그래서 더 힘듭니다.    이 장소에는 모든 나쁜 몸에 갱긴 신을 물리치고 좋은 착한사람 마음을 돌려나가는   사람이 나빠서 그런기 아이고 신이 들어서 나쁘니까 신을 물리쳐 착한사람이 다돼 돌아갑니다.    그러키 해서 여기는 정리를 해나갑니다. 그러니 그것이 어렵은 일이지요.   밥을 떠놓고 뚜드려서 해결지우는게 아니고 여기는 강제적으로 나쁜거는 나쁘게 처리    좋은거는 좋은대로 보내주고 사람도 나쁜신이 그랬는거 거다 내뿌면 착한사람 착한가정이 되는   그렇게 나쁜 가정을 바로 잡아서 부모한테 효도하고 형제간에 우애있고 일가친척 화목하고    이웃간에 잘지내면 그거로서 그 가정이 화목이 함박꽃이 피는기고 여귀 남귀(처녀, 총각)   죽은신들 산바람으로 30몇대 20몇대 10몇대가 걸려서러 나쁜 살(악)이 걸려서    그거 정리하니까 사주(운명)가 바뀝니다. 하늘밑에 땅위에 사는 백성들아   흑심야심 욕심을 버리고 너탓 내탓(여,야) 하지말고 모든 것을 이해하고    마음하나로 뭉치고 뭉쳐서 한 덩어리 뭉쳐야만 민생경제 풀리고 살기좋은 세상온다.    오늘은 이만 다음에 또 올리겠습니다.    미래의 희망을 위하여 항상 일상생활 속에서 좋은생각 고운말씀 각자 맡은바   최선을 다하시는 보람 있는 나날 되십시오. 바쁘신 가운데 항상 긴글 읽어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신 분들! 매번 똑같은 말씀 같지만 지나치지 않을 것이며 습득   실천을 하시다보면 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머릿속에 가슴속에 와 닿아    현재와 미래에 피와 살이 되어 신토불이진국 보약이 될 것입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