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기암괴석·독특한 풍경을 자랑하는 ‘실라와디 리조트’

실라와디 풀빌라의 프라이빗 풀은 쌓인 피로와 여독을 풀어줄 수 있는 아쿠아 제트 마사지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사진=허니문리조트 제공)

태국의 휴양지인 코사무이 차웽 비치와 럭셔리 리조트가 모여 있는 라마이 비치 사이에 자리한 램난 비치는 해변과 바위가 조화를 이룬 이국적이고 독특한 풍경을 자아낸다.

‘아름다운 바위’라는 의미의 실라와디 리조트는 램난 비치만의 독특한 풍경을 적극 활용한 리조트로 화려한 뷰와 럭셔리한 시설이 자랑이다.

 

실라와디 리조트의 객실은 총 열 가지 타입으로 나뉜다. 기본 스타일인 디럭스 발코니는 깔끔한 내부 시설과 객실에 딸린 개인 발코니에서 여유롭게 리조트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열대 정원에 자쿠지 시설을 갖춘 자쿠지 디럭스와 반신욕을 하며 바다를 감상할 수 있는 오션뷰 자쿠지 디럭스는 리조트 스타일의 객실을 원하는 이들에게 추천한다.

실라와디 풀빌라의 프라이빗 풀은 쌓인 피로와 여독을 풀어줄 수 있는 아쿠아 제트 마사지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사진=허니문리조트 제공)
실라와디 풀빌라의 프라이빗 풀은 쌓인 피로와 여독을 풀어줄 수 있는 아쿠아 제트 마사지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사진=허니문리조트 제공)

프라이버시를 보장받을 수 있는 빌라 객실은 트로피컬 풀빌라, 오션뷰 풀빌라, 투 베드 룸 오션뷰 듀플렉스 풀빌라, 시닉 풀빌라 등 뷰와 스타일에 따라 다양하게 구성했다.

객실에서 파노라마 오션뷰를 즐기고 싶다면 오션 프런트 풀빌라가 최고의 선택이다. 약 50평에 달하는 크기에 인피니티 프라이빗 풀, 침실과 거실, 2개의 욕실로 구성된 프리미엄 룸이다.

어메니티로는 인조석 욕조, 아웃도어 레인 샤워, 아이팟 터치, 와인셀러, 여행의 피로를 풀어줄 아쿠아 제트 마사지 베드 등 최신식 설비와 최고급 스타일로만 구성했다.

실라와디 리조트에서 운영하는 여덟 곳의 레스토랑과 바에서는 화려한 뷰와 맛깔스러운 요리, 두 가지를 동시에 즐길 수 있다. (사진=허니문리조트 제공)
실라와디 리조트에서 운영하는 여덟 곳의 레스토랑과 바에서는 화려한 뷰와 맛깔스러운 요리, 두 가지를 동시에 즐길 수 있다. (사진=허니문리조트 제공)

식사와 음료를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은 총 여덟 곳이 운영된다. 태국 요리를 맛보며 푸켓의 심해를 감상할 수 있는 더 헤이트, 화려한 기암괴석 사이에 아찔하게 자리한 선 데크, 별처럼 반짝이는 조명이 특징인 스타가 있다. 메인 레스토랑인 문 레스토랑에서는 조식부터 점심, 저녁까지 식사가 가능하다.

로맨틱한 분위기를 선호하는 신혼부부를 위해 제공되는 로맨틱 비치 다이닝. 둘만의 오붓한 식사를 즐길 수 있다. (사진=허니문리조트 제공)
로맨틱한 분위기를 선호하는 신혼부부를 위해 제공되는 로맨틱 비치 다이닝. 둘만의 오붓한 식사를 즐길 수 있다. (사진=허니문리조트 제공)

뿐만 아니라 고급스러운 분위기에 다양한 칵테일과 프리미엄 시가를 즐길 수 있는 와인 앤 시가 라운지는 해질 무렵에 오픈한다. 또 신선한 과일 주스부터 시그너처 칵테일까지 다양한 음료 메뉴를 제공하는 풀 바, 선 풀 바, 선 바 등 다양한 바 구성을 갖췄다.

실라와디 리조트는 전통 태국 풍에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웨스턴 스타일이 적절히 혼합된 최상의 트리트먼트를 선보이는 스파 숍 또한 운영한다. 다섯 채의 럭셔리 스파 빌라에서 프라이빗하게 진행되는 실라와디의 스파는 세계적인 매거진 그룹 콘데나스트 어워즈 수상을 통해 그 실력을 검증받기도 했다.

취재협조=허니문리조트(www.honeymoonresort.co.kr)

전기홍

전기홍

전기홍 기자입니다.

ghjeon10 has 33 posts and counting.See all posts by ghjeon10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