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어벨과 함께 넉넉하고 완벽하게 즐기는 ‘인생 터키 여행’

카파도키아에서는 열기구를 타고 기암괴석과 석양을 감상할 수 있다. (사진=투어벨 제공)
카파도키아에서는 열기구를 타고 기암괴석과 석양을 감상할 수 있다. (사진=투어벨 제공)

투어벨이 터키를 완벽하게 일주할 수 있는 ‘지금(金)은 터키. 황금 같은 터키일주’ 기획전을 선보인다.

투어벨에 따르면 터키는 우리나라와 기후, 음식, 어순 등 비슷한 점이 많아 해외여행이 처음인 여행객이라도 걱정 없이 다녀올 수 있는 여행지 중 하나다. 여기에 동·서양의 문화가 융합돼 감각적이면서 아름다운 유적지를 만나볼 수 있어 국내는 물론 세계 각지의 여행객들의 발걸음으로 분주한 곳이기도 하다.

아시아와 유럽을 구분하는 경계선인 보스포러스 해협을 오가는 크루즈 여행을 즐길 수도 있다. (사진=투어벨 제공)
아시아와 유럽을 구분하는 경계선인 보스포러스 해협을 오가는 크루즈 여행을 즐길 수도 있다. (사진=투어벨 제공)

이번 기획전을 이용하면 7박9일 또는 7박10일의 일정으로 터키를 둘러볼 수 있다. 여유롭고 안락한 여행이 될 수 있도록 여행기간 중에는 투어벨이 엄선한 특급호텔에서 머물며 여행 중 쌓였던 피곤함을 씻어낼 수 있다. 또한 세계 3대 음식으로 손꼽히는 케밥과 초르바(수프), 피데(터키식 피자) 등을 특식으로 제공해 터키의 대표 요리도 맛볼 수 있다.

투어벨을 통해 여행을 떠난다면 전 일정 특급호텔에서 머물며 편안하게 터키를 둘러볼 수 있다. (사진=투어벨 제공)
투어벨을 통해 여행을 떠난다면 전 일정 특급호텔에서 머물며 편안하게 터키를 둘러볼 수 있다. (사진=투어벨 제공)

완벽한 터키 일주가 될 수 있도록 일정에도 많은 신경을 썼다. 주요 일정을 살펴보면 현존하는 최고의 비잔틴 건축물인 성소피아 사원과 오스만제국의 화려함을 느낄 수 있는 톱카프 궁전 내부 등을 관람한다. 또 새하얀 눈으로 덮인 것 같은 파묵칼레의 아름다운 석회붕 관광과 호텔 온천욕도 즐길 수 있다. 여기에 단독 전세선을 타고 유럽과 아시아를 잇는 보스포러스 해협을 즐길 수 있도록 크루즈 여행까지 준비돼 있다.

투어벨 유럽 담당자는 “투어벨을 통해 터키일주를 예약하는 고객에게는 장미오일 핸드크림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펼치고 있으니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기획전과 관련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취재협조=투어벨(www.tourbell.co.kr)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