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해도무섭고말한마디겁납니만날해봐야그소리세상정치안쉽겠지

대한민국의 대통령 박근혜 정부님! 국정에 임하시는 지도자님들! 또한 이곳에 오시는 모든 분들! 나라사랑 자식사랑 이웃사랑 각자사랑 박근혜 대통령은 어제 대한민국의 발전과 창조경제의  성공을 위한 끊임없는 혁신과 도전을 인재를 양성하고 적재적소에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우리나라 미래를 위해 가장 중요한 투자라고 강조 옳으신 말씀입니다 어렵고 힘들  때일수록 무거운 짐을 가벼운 마음으로 먼 안목을 위하여 대통령님 지도자님들 솔선수범 중심을 잘 잡으시고 똘똘뭉쳐 힘을합해 초심으로 낮은자세 앞에서 끌고 뒤에서 국민들도  다함께 동참 이제는 오직 하늘땅에게 진심으로 비는마음으로 주어진 각자의 몫에 최선을 다하신다면 사랑하는 대한의 아들딸들에게 산교육 밑거름되어 미래에 희망과 복을 한아름  안겨다 주는 이름으로 남는 역사의 주인공들이 될 것을 믿어마지 않는 기원하는 마음 담아 당면한 현제와 미래를 위하여 나눔이란 단어를 가지고 오늘도 또다시 글월을 올리겠습니다.  충 신 독 립 통 일 세 계  하늘에서 내리신 설법말씀 30년 전의 말씀입니다.  1986년 1월 4일 (음력 12월 5일) 제 36차 한 원공,  나라도 정치하기가 어렵지마는 이세상 모든것을 완수하여 한세상 하나를 뭉쳐났건마는 세상정치가 안 쉽겠지요. 하늘땅이 생겨 처음이니까 참 너무나 엄중한 듣도 보도 못한  소리 하니까 만날 해봐야 그소리 그 말입니다. 500가지“도”(구 종교숫자)를 물리치고 모든것을 뭉치서 하나로 만들어놓은 한세상 마음깊이 진심으로 정신 있게 한번 들어봐 주세요.  앞으로 참 달나라 가는세상 귀신 없이 살아보겠습니다. 국문한자 모르는 이 중생(영을 받으신 육신) 임금(충신)님이 내리서가 썩은 석둥구리 돌대가리라 또 세계나라없는 귀할귀자 그 이름 난지가  10(39)년이 오늘 마지막날 저글로 지어나이 듣고도 깨우쳐보면 너무 무섭습니다. 마음하나로 지주움(각자) 앞길 찾아지고 자공(자식)이 도와지고 사주(운명)팔자로  속일수가 없는데 모든 사주팔자(운명)바꿈이 되도록 업(선대잘못, 죄, 빚)을 닦아서 살길로 찾아 좋은세상은 돌아왔건마는 마음을 못 닦으면 당케 되니 생각해도 무섭고  “말”한마디가 겁이 납니다. 30년 고통 받는 거로 20년 동안은 나도(영을 받으신 육신) 오만거로 하루에 7군데도 병원에도 가보고 굿도 많이 해보고 별거로 다해봤습니다.  과거는 어쨌거나 앞으로는 바른길로 반성 착한마음으로 돌려나가면 모든것이 해결난다. 참 그하는(구법)사람은 밥을 물로 떠놓고 빌어야 되지만 앞으로는 마음하나로 잠시잠깐  빌어서 귀신같이 아는 악신을 보내주는 기고 모든 것이 빌어서 좋은길로 찾는다. 음식을 먹고 잘못된 것도 뭐던지 보고 잘못된거 눈이 아프다. 듣고 잘못되면  귀가 아프고 말로 잘못하는 입에 탈이 나고 생각잘못하면 머리가 아프고 모든것이 깨치서 빌면 다빌자 해결나는거 마음을 잘못먹어면 가슴이 아픕니다.  손으로 잘못 저질면 손에서 탈이나고 걸어가서 잘못하면 다리가 탈이나고 먹고 잘못핸거는 속이 탈이 납니다. 그러니 전부가 고고로 생각해서 빌면 되는  모든것을 빌어서 그 고통을 들어(줄임)주라 카는거 1시간 빌면 1년 2개월 고통 받을거로 들어(감해)지는 10시간이면 12년입니다. 그만침 무서운 일 뭐던지  사람 힘으로 되는 것이 없는 천시로 운을 쪄야 됩니다. 하늘밑에 땅위에 사는 백성들아 흑심야심 욕심을 버리고  너탓 내탓(여,야) 하지말고 모든 것을 이해하고 마음하나로 뭉치고 뭉쳐서 한 덩어리 뭉쳐야만 민생경제 풀리고 살기좋은 세상온다.  오늘은 이만 다음에 또 올리겠습니다.  미래의 희망을 위하여 항상 일상생활 속에서 좋은생각 고운말씀 각자 맡은바 최선을 다하시는 보람 있는 나날 되십시오. 바쁘신 가운데  항상 긴글 읽어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신 분들! 매번 똑같은 말씀 같지만 지나치지 않을 것이며 습득 실천을 하시다보면 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머릿속에 가슴속에 와 닿아 현재와 미래에 피와 살이 되어 신토불이진국 보약이 될 것입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